SSG, 롯데 상대로 창단 첫 승…최정 · 최주환 홈런 4개 폭발

게시판 스포츠 뉴스 SSG, 롯데 상대로 창단 첫 승…최정 · 최주환 홈런 4개 폭발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5222
    adminadmin
    키 마스터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개막전에서 나란히 홈런 2개씩을 터뜨린 최정, 최주환의 방망이 쇼를 앞세워 롯데를 꺾고 창단 첫 승을 신고했습니다.

    ‘유통 라이벌’ 롯데 자이언츠를 상대로 한 승리라 의미가 배가 됐습니다.

    SSG는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KBO리그 롯데와 개막전에서 5대 3으로 이겼습니다.

    KBO리그 첫 경기를 치른 SSG 추신수는 4타석에서 3타수 무안타 볼넷 1개, 도루 1개를 기록했습니다.

    SSG는 2회 최정의 홈런으로 포문을 열었습니다.

    최정은 상대 팀 선발 댄 스트레일리를 상대로 우월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습니다.

    SSG 선발 투수 아티 르위키는 3회까지 무실점으로 호투하다가 4회 전준우와 이대호에게 연속 안타를 맞고 동점을 내줬습니다.

    SSG는 4회 말 최정의 3루 깊숙한 내야 안타로 만든 노아웃 1루에서 ‘이적생’ 최주환이 우측 담장을 넘기는 큼지막한 투런 홈런을 터뜨려 3대 1로 달아났습니다.

    SSG는 5회 상대 팀 포수 김준태에게 솔로 홈런을 허용해 한 점 차 추격을 허용했지만, 역전을 허용하진 않았습니다.

    승부처였던 7회 투아웃 1, 2루 위기에선 투런포의 주인공 최주환이 팀을 다시 한번 구했습니다.

    최주환은 안치홍의 강습타구를 눈부신 호수비로 막아내며 리드를 지켰습니다.

    최정과 최주환의 방망이는 8회에 다시 불을 뿜었습니다.

    두 선수는 상대 팀 바뀐 투수 최준용을 상대로 연속 타자 홈런을 터뜨리며 승기를 잡았습니다.

    SSG는 9회 마지막 수비에서 마무리 투수 김상수가 흔들리며 정훈에게 솔로포를 내주는 등 5대 3으로 추격을 허용했지만, 투아웃 만루 위기에서 손아섭을 내야 땅볼로 잡아 승리를 지켰습니다.

    르위키는 6이닝 7피안타(1홈런) 3탈삼진 2실점(2자책점)을 기록하며 SSG의 첫 승리투수가 됐습니다.

    최주환은 4타수 3안타(2홈런) 3타점, 최정은 4타수 3안타(2홈런) 2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습니다.

    롯데 에이스 스트레일리는 6이닝 7피안타(2홈런)2볼넷 탈삼진 5개 3실점(3자책점)으로 제 몫을 했지만,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영성 기자([email protected])

    ▶ ‘4.7 재보선’ 관전 포인트 바로 보기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SBS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