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 잠실] 1위 눈앞인데 9회 2사에 나온 고우석 시즌 1호 블론세이브

게시판 스포츠 뉴스 [SPO 잠실] 1위 눈앞인데 9회 2사에 나온 고우석 시즌 1호 블론세이브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1669
    adminadmin
    키 마스터

    ▲ 고우석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1점 차로 아슬아슬한 외줄타기 리드가 9회에 무너졌다. LG 트윈스 마무리투수 고우석이 올 시즌 첫 블론세이브를 저질렀다.

    LG는 17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1-3으로 역전패했다. LG 패배에는 마무리투수 고우석의 부진이 있었다.

    LG는 이날 마운드 호투에 힘입어 삼성에 근소하게 앞섰다. 선발투수 케이시 켈리가 7이닝 2피안타 1볼넷 2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이어 정우영이 ⅔이닝 무실점, 김대유가 ⅓이닝 무실점 투구로 켈리 흐름을 이었다.

    타선은 삼성 마운드를 쉽게 무너뜨리지 못했다. 그러나 3회말 2사 주자 없을 때 정주현이 좌월 솔로 홈런을 날리며 팀에 1-0 리드를 안겼다. 마운드 호투 덕에 LG는 9회까지 1점 차 리드를 유지했다.

    1점 차 9회초. LG 마무리투수 고우석이 마운드에 올랐다. 고우석은 김상수를 상대로 투수 땅볼을 끌어내며 1사를 만들었다. 그러나 구자욱에게 볼넷을 주며 1사 1루 삼성에 추격의 빌미를 제공했다. 이어 고우석은 호세 피렐라에게 우중간에 떨어지는 안타를 맞아 1사 1, 3루 동점 허용 위기에 섰다.

    고우석은 오재일을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한숨을 돌렸다. 그러나 2사 1, 3루에 강민호에게 우중간을 가르는 2타점 적시 2루타를 맞아 무너졌다. 이어 이원석에게 1타점 좌전 안타를 허용하며 세 번째 실점을 했다. 이후 LG 타선이 삼성 마무리투수 오승환을 공략하지 못하며 LG는 승리를 눈앞에 두고 1-3으로 졌다.

    ▲ 고우석 ⓒ 곽혜미 기자
    이날 고우석 블론세이브는 올 시즌 1호다. 이날 경기 전까지 고우석은 14경기에 구원 등판해 1패 8세이브 평균자책점 0.66으로 호투를 했다. 13⅔이닝 동안 자책점은 단 1점에 불과했다. 그러나 이날 3실점으로 평균자책점은 2.51로 치솟았다.

    고우석이 승리를 지켰다면, LG는 21승 15패 승률 0.583를 기록하며 삼성을 3위로 끌어내리고 1위를 차지할 수 있었다. LG는 지난달 30일 삼성에 1위를 내준 뒤 18일 만에 1위 등극 기회를 눈앞에 뒀다. 그러나 믿을맨 마무리투수 고우석이 무너지며, 1위 등극 도전을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제보>[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티비뉴스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