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케인 볼 못 잡잖아! 일방적으로 밀린 토트넘에 답답함 폭발(英 언론)

게시판 스포츠 뉴스 SON-케인 볼 못 잡잖아! 일방적으로 밀린 토트넘에 답답함 폭발(英 언론)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8811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AP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손흥민과 해리 케인이 보이지 않는다!.’

    라이언 메이슨 감독대행이 이끄는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웸블리스타디움에서 맨시티와 2020~2021시즌 카라바오컵(리그컵) 결승전을 치른다. 토트넘은 2008년 이후 지난 13년 만에 정상 등극을 노린다.

    ‘에이스’ 손흥민은 예상대로 선발 출격했다. 그는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만 15골을 폭발했다. 유로파리그 등 공식전을 모두 포함하면 20골-16도움이다. 무엇보다 손흥민은 맨시티를 상대로 유독 강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맨시티를 상대로 12경기에서 6골-1도움을 기록했다. 하이라이트는 2018~2019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UCL) 8강. 손흥민은 맨시티를 상대로 1차전 결승골(1대0 승), 2차전 멀티골(3대4 패)을 터뜨리며 팀의 4강 진출을 이끈 바 있다.

    손흥민은 ‘영혼의 듀오’ 케인을 비롯해 루카스, 로 셀소, 윙크스, 호이비에르, 레길론, 다이어, 알더베이럴트, 오리에, 요리스와 베스트11로 출격했다. 부상으로 이탈했던 케인은 카라바오컵 결승에 맞춰 복귀했다. 손흥민과 케인은 올 시즌 EPL에서 14골을 합작하며 이 부분 새 역사를 작성한 바 있다.

    킥오프. 맨시티가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다. 라힘 스털링이 최전방에서 연거푸 슈팅을 날렸다. 토트넘은 상대의 공격을 막아내는 데 급급했다.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토트넘은 현재 자신의 영역에서 어떻게 벗어날지 계획이 없는 것 같다. 손흥민과 케인이 거의 공을 잡지 못했다’고 일침을 가했다. 영국 언론 더선의 분석에 따르면 토트넘은 전반 18분까지 볼 점유율 단 28.5%에 그쳤다.

    손흥민이 처음으로 존재감을 드러낸 것은 전반 19분 코너킥 상황이었다. 전담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상대 골대를 향해 가깝게 날카롭게 볼을 올렸다. 하지만 맨시티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토트넘 입장에서는 답답한 상황. 손흥민이 다시 한 번 볼을 잡았다. 그는 전반 40분 상대 진영으로 파고든 뒤 코너킥 기회를 창출했다. 하지만 토트넘은 득점을 완성하지 못했다. 맨시티의 소나기 슈팅 속 토트넘은 전반을 0-0으로 막아냈다.

    김가을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