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나이츠 원클럽맨 김민수, 은퇴 결정…팀 통산 리바운드 1위 기록

게시판 스포츠 뉴스 SK나이츠 원클럽맨 김민수, 은퇴 결정…팀 통산 리바운드 1위 기록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1133
    adminadmin
    키 마스터


    김민수. (C)KBL

    [스포츠타임스=이진원 기자] SK나이츠 김민수가 13시즌 선수 생활을 마치고 은퇴를 결정했다.

    SK나이츠 원 클럽맨으로 13시즌을 뛴 김민수는 2020~2021 시즌을 마치고 세 번째 FA(프리 에이전트)자격을 얻었으나 허리 부상 등 몸 상태, 그리고 팀의 세대 교체 등을 고려해 은퇴를 결정했다.

    지난 2008년 드래프트 2순위로 SK나이츠에 입단한 김민수는 좋은 신체조건과 정확한 슈팅을 앞세워 통산 533경기에 출전해 5,432점(평균 10.2), 2,410리바운드(4.5), 650어시스트(1.2)의 기록을 남겼다. 리바운드는 SK나이츠 팀 통산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7~2018시즌 챔피언 결정전 6차전 4쿼터에 결정적인 3점슛 2방으로 팀이 18년 만에 챔피언에 등극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등 팀의 프랜차이즈 스타로 활약해 왔다.

    한편, 이번에 같이 FA자격을 얻은 김준성도 3년간의 프로 생활을 마치고 은퇴를 결정했다.

    이진원 기자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타임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