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아데토쿤보 트리플더블’ 밀워키, 골든스테이트에 완승

게시판 스포츠 뉴스 [NBA] ‘아데토쿤보 트리플더블’ 밀워키, 골든스테이트에 완승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8494
    adminadmin
    키 마스터

    [점프볼=조영두 기자] 밀워키가 골든스테이트에 완승을 거뒀다.

    밀워커 벅스는 14일(한국 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파이서브 포럼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리그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의 경기에서 118-99로 승리했다.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트리플더블(30점 12리바운드 11어시스트)을 작성하며 승리를 이끌었고, 크리스 미들턴(23점 5리바운드 7어시스트)과 바비 포티스(20점 7리바운드)도 맹활약을 펼쳤다. 3연승(27승 17패)을 달린 밀워키는 동부 컨퍼런스 4위 자리를 지켰다.

    경기 초반부터 밀워키의 분위기였다. 골든스테이트가 야투 난조를 겪는 사이 아데토쿤보가 연속 8점을 몰아쳤고, 그레이슨 알렌과 미들턴도 공격을 성공시켰다. 이후 아데토쿤보, 포티스, 미들턴이 번갈아 득점을 올리며 골든스테이트의 수비를 무너뜨렸다. 삼각편대를 앞세운 밀워키는 1쿼터를 37-21로 앞섰다.

    2쿼터에도 밀워키의 기세는 계속됐다. 포티스가 내외곽을 오가며 득점을 쌓았고, 웨슬리 메튜스와 알렌이 3점슛을 터뜨렸다. 아데토쿤보는 앨리웁 덩크슛을 꽂는 등 득점 행진을 이어갔다. 미들턴과 포티스가 활약을 이어간 밀워키는 39점차(77-38)로 달아나며 기분 좋게 하프타임을 맞이했다.

    후반 들어 밀워키는 앤드류 위긴스와 클레이 탐슨에게 연속 외곽포를 내줬지만 흔들리지 않았다. 쾌조의 컨디션을 뽐내고 있는 아데토쿤보, 미들턴, 포티스가 팀 득점을 책임졌다. 조던 느와라의 알토란같은 득점까지 더한 밀워키는 3쿼터를 97-72로 끝냈다.

    4쿼터에도 경기 양상은 달라지지 않았다. 밀워키는 팻 코너튼과 로드니 후드가 3점슛를 터뜨리며 안정적인 경기를 이어갔다. 쿼터 중반부터는 벤치 멤버들에게 출전 기회를 부여했고, 여유롭게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편, 골든스테이트는 에이스 스테픈 커리(12점 8리바운드 4어시스트)의 부진이 뼈아팠다. 전반 팀 전체적으로 야투 난조를 겪으며 점수차가 너무 많이 벌어진 것이 패인이었다. 이날 패배로 시즌 11패(30승)째를 떠안았지만 서부 컨퍼런스 2위 자리를 유지했다.

    # 사진_AP/연합뉴스 제공 

    기사제공 점프볼


    점프볼
    조영두 기자

    안녕하세요. 점프볼 조영두 기자입니다. 농구계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겠습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