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I] 어나더 레벨은 아니었다… 담원 기아, 경기력 상승이 급선무

게시판 스포츠 뉴스 [MSI] 어나더 레벨은 아니었다… 담원 기아, 경기력 상승이 급선무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1279
    adminadmin
    키 마스터


    2020 롤드컵에 이어 2021 LCK 스프링 스플릿을 가뿐히 제패한 담원 기아의 압도적인 성적은 전 세계의 이목을 끌었다. 더군다나 다른 지역의 스프링 스플릿 우승 팀들은 치열한 경쟁 끝에 가까스로 승리했지만, 담원 기아는 치열하기로 소문난 LCK에서 독보적인 ‘1황’으로 군림했기에 더 많은 관심이 모였다. 이에 MSI에서도 담원 기아의 선전은 당연한 것으로 느껴졌다.

    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결과는 까 봐야 아는 법. 2021 MSI가 중반에 접어든 현재 담원 기아의 경기력은 다른 팀들에 그다지 특출나다고 할 수 없다. 오히려 RNG가 보여주고 있는 성난 파도 같은 경기력에 비하면 잔잔한 호수 수준이다. 각 지역의 맹주들 사이에서 담원 기아는 지배자가 아니었고, 같은 입장에 나란히 선 도전자일 뿐이었다.

    LCK에서 담원 기아는 어지간한 공격으론 생채기도 낼 수 없는 견고한 성벽 같았다. 절대 뚫리지 않는 탑은 종종 캐리까지 해냈고, 2020 롤드컵에서 세계 최고의 정글러로 등극한 ‘캐니언’ 김건부는 한 차원 높은 수준의 경기력을 선보였다. ‘쇼메이커’ 허수의 쇼는 몇 번을 봐도 질리지 않았으며 봇 듀오는 명실상부한 LCK 최강이었다. 또한 공격 일변도로 상대를 찍어 눌렀던 작년과 달리 운영과 수비력까지 체화하여 한층 안정된 느낌을 줬다.

    그러나 MSI에서의 담원 기아는 어딘가 모르게 한 방이 부족하다. 아직 경기 수가 적고 다전제를 치르진 않았으나 LCK에서의 포스를 찾아볼 수 없다는 점은 분명하다. 스노우볼 속도가 눈에 띄게 느려졌고 우위를 점한 상황에서 상대를 KO시키는 치명타도 잘 나오지 않는다.

    현재로썬 메타, 밴픽, 개인 기량, 팀 호흡 등 다양한 요인 중 무엇이 가장 큰 요인인지 알 수 없는 상황이다. 아니면 단순히 다른 지역 리그의 우승 팀들이 강한 탓일 수도 있다. 이러나저러나 담원 기아의 급선무는 경기력 상승이며, 다채로운 픽과 전략이 난무하는 MSI에서 살아남기 위한 마인드 컨트롤도 필요하겠다.

    한편, 럼블 스테이지 2일 차 일정에서 담원 기아는 C9과 세 번째 승부를 치른다. 지난 그룹 스테이지에서의 두 번째 대결에서 담원 기아는 글로벌 골드 6천 차이의 우위를 점했지만 끝내 역전패를 당하며 진한 아쉬움을 남겼다. 이번 경기마저 패배한다면 남은 일정에선 더욱 흔들릴 수 있기에 깔끔한 승리가 무엇보다 절실한 상황이다. 후에 이어질 펜타넷.GG와의 대결 역시 결과만큼 과정이 중요한 한 판이 되겠다.

    ■ 2021 MSI 럼블 스테이지 2일 차 일정

    1경기 펜타넷.GG VS RNG – 5월 15일 오후 10시
    2경기 담원 기아 VS C9
    3경기 매드 라이온즈 VS RNG
    4경기 C9 VS PSG 탈론
    5경기 펜타넷.GG VS 담원 기아
    6경기 매드 라이온즈 VS PSG 탈론

    박태균 기자

    e스포츠인벤 Copyright (c)인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인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