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L 결승] 다시 일어선 명가 RNG, FPX 3:1로 꺾고 우승!

게시판 스포츠 뉴스 [LPL 결승] 다시 일어선 명가 RNG, FPX 3:1로 꺾고 우승!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7600
    adminadmin
    키 마스터


    Royal Never Give up!

    18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1 LPL 스프링 결승전에서 RNG가 FPX를 3: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RNG는 1세트를 패배로 시작했음에도 2세트부터 뛰어난 경기력을 선보이며 3:1로 경기를 뒤집었다.
    1세트-2세트는 ‘너구리’ 장하권의 이렐리아의 위력을 제대로 볼 수 있는 경기였다. ‘샤오후’의 선픽 제이스를 상대로 확실히 압도하는 모습이었다. 한타 단계에서 칼 같은 어그로 핑퐁으로 FPX의 첫 세트 승리를 이끌더니 2세트는 라인전 단계부터 2연속 킬을 만들어내며 제이스를 압도했다.
    하지만 RNG는 2세트의 위기마저 팀적으로 극복할 줄 알았다. 미드 ‘크라인’ 라이즈와 ‘밍’ 노틸러스를 대동해 말린 탑 라인을 푸는 것부터 시작했다. 한타마저 다수의 CC기를 앞세워 승리하면서 초반 탑 라인 격차를 뒤집을 수 있었다.
    이날 경기에서 가장 빛나는 선수는 RNG의 원거리 딜러 ‘갈라’였다. 3세트에서 카이사를 선택해 초반 2:2 교전 승리를 바탕으로 후반까지 승리를 책임졌다. 특히, 3세트 후반 한타에서 상대의 집중 공격을 하나씩 회피하면서 딜을 넣는 장면으로 펜타킬까지 기록하면서 승리를 확실히 굳혔다.
    기세를 탄 RNG는 4세트에서 더 큰 격차를 내면서 우승으로 향했다. 중심을 잃은 FPX는 불리한 상황을 뒤집기 위해 무리한 플레이만 이어가다가 오히려 더 큰 격차로 패배하고 말았다. 반대로, RNG는 끝까지 변수를 차단하며 완벽한 승리를 차지. 오랜만에 LPL에서 우승을 맛보며 명가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었다.
    한편, 우승한 RNG는 LPL을 대표해 2021 MSI로 향하게 된다. 

    이미지 출처 : RNG 공식 트위터

    장민영 기자

    e스포츠인벤 Copyright (c)인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인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