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철옹성 쇼메이커, 담원 첫 세트 승리

게시판 스포츠 뉴스 [LCK] 철옹성 쇼메이커, 담원 첫 세트 승리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8457
    adminadmin
    키 마스터

    한국의 벽은 높았다. 담원 기아가 ‘아리아’ 이가을의 kt 롤스터(이하 KT)를 누르며 첫 세트를 가져갔다.

    13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2일차 2경기 1세트에서 담원 기아가 승리했다.

    양 팀의 정글러들이 맵을 분주하게 움직인 가운데, 10분이 지나도록 첫 킬 포인트가 나오지 않는 팽팽한 경기 양상이 펼쳐졌다. 담원 기아는 드래곤을, KT는 전령을 획득하는 데 성공했으나 담원 기아의 정글 라이너 ‘캐니언’ 김건부의 신 짜오가 하단 지역에서 상대 바텀 듀오를 압박하며 이득을 취하고 KT가 소환한 전령이 포탑에 닿지 못하며 담원 기아가 기분 좋은 상황을 연출했다. 그러나 KT의 탑 라이너 ‘라스칼’ 김광희가 상대 탑 라이너를 홀로 쓰러뜨리며 급한 불을 껐다.

    담원 기아가 드래곤을 챙긴 뒤 상대 교전 유도에 대응하지 않고 오히려 상대 중단 1차 타워를 철거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으나, KT는 김광희가 다시 한 번 그웬을 잘라내고 상대 타워를 철거하는 데 성공하며 글로벌 골드를 역전했다. 드래곤 앞에서 치러진 교전에서 담원 기아는 그웬을 내주고 세 번째 드래곤 스택을 쌓는데 성공했다.

    양 팀이 팽팽한 대치를 이어가던 중 대지 드래곤의 영혼이 등장했다. 드래곤이 생성된 후 이가을의 조이는 외줄타기 플레이를 통해 교전에서의 우위를 점하려 했으나 이를 놓치지 않은 김건부의 신짜오가 팀원들과 함께 조이를 쓰러뜨리고 대지 드래곤 영혼 획득에 성공한다. 담원 기아는 이에 그치지 않고 텔레포트가 없는 아칼리가 바텀에 간 걸 확인한 후 바론 사냥을 시작했지만 KT의 선수들이 이를 저지했다. 그 사이 교전 현장에 도착한 아칼리가 바론 스틸에 성공했다.

    승부처는 장로 드래곤 교전이었다. 오리아나의 궁극기가 KT 주요 딜러진에게 적중하며 담원 기아는 교전에서 대승을 이끈 뒤 장로 드래곤을 획득에 성공했다. 연이어 바론 버프 획득에도 성공하며 경기의 흐름을 한순간에 가져갔다. 이후 담원 기아는 하단 지역으로 진출해 상대 챔피언들을 모두 쓰러뜨린 후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기사제공 포모스

    포모스
    성기훈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