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박경수, 종아리 부분 파열로 KS 아웃…잔여경기 벤치서 응원 [오피셜]

게시판 스포츠 뉴스 kt 박경수, 종아리 부분 파열로 KS 아웃…잔여경기 벤치서 응원 [오피셜]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3240
    adminadmin
    키 마스터

    kt 위즈 베테랑 내야수 박경수(37)가 불의의 부상으로 생애 첫 한국시리즈 출전을 3경기로 마감하게 됐다.

    kt 구단은 18일 “박경수는 금일 오전 MRI 촬영 및 진료결과 우측 종아리비복근 내측부분 파열 진단을 받았다”며 “수술이 필요한 것은 아니지만 6주간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전했다.

    박경수는 지난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3차전에 8번타자 겸 2루수로 선발출전했지만 경기를 끝마치지 못했다.


    지난 17일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종아리 부상을 입은 kt 위즈 박경수(왼쪽). 사진=김영구 기자
    5회초 선제 솔로 홈런을 비롯해 공수에서 빼어난 활약을 펼치던 중 8회말 수비에서 부상을 당했다. 무사 1루에서 두산 안재석의 빗맞은 타구를 급히 쫓는 과정에서 쓰러진 뒤 통증을 호소했고 곧바로 경기장에 대기 중이던 응급차를 타고 인근 병원으로 이동했다.

    이강철 kt 감독은 3차전 직후 “박경수가 종아리가 타들어가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고 말했다”며 “4차전 출전은 어려울 것 같다”고 밝히기도 했다.

    박경수는 이번 한국시리즈에서 가장 큰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었다. 2차전에서는 결정적인 호수비로 데일리 MVP에 선정됐고 3차전은 결승 솔로 홈런을 쳐냈다. kt가 3연승으로 우승에 가까워진 가운데 가장 유력한 한국시리즈 MVP 후보였던 가운데 불의의 부상으로 잔여 경기에 뛸 수 없게 됐다.

    박경수는 그라운드에 설 수는 없지만 더그아웃에서 팀원들과 함께할 예정이다. 박경수의 공백은 백업 요원 신본기가 선발 2루수로 출전해 메울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편 kt는 18일 두산과의 한국시리즈 4차전을 승리할 경우 창단 첫 정규시즌, 한국시리즈 통합우승의 위업을 달성한다.

    기사제공 MK스포츠

    MK스포츠
    김지수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