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루로 뛰던 타자, 홈쪽으로 도망… 2루 주자가 홈인

게시판 스포츠 뉴스 1루로 뛰던 타자, 홈쪽으로 도망… 2루 주자가 홈인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2707
    adminadmin
    키 마스터

    컵스 바에스 땅볼 치고 1루 가다 태그하려는 1루수 피해 역주행
    포수, 2루 주자 득점 후 1루 송구
    공 빠져 2루까지… 후속타에 득점도

    보고도 믿기 힘든 이 장면, MLB에 무슨 일이? 28일 시카고 컵스-피츠버그의 메이저리그 경기 3회에는 동네 야구에서나 나올 법한 황당 실책이 이어지며 관중의 폭소를 자아냈다. 1루 베이스 터치만 해도 종료됐을 상황이 컵스 1루수 윌 크레이그(오른쪽)가 타자 주자 하비에르 바에스(앞쪽 가운데)를 뒤쫓으면서 복잡해졌다. 크레이그가 포수 마이클 페레스(왼쪽)에게 공을 토스하는 사이 2루 주자 윌슨 콘트레라스는 재빨리 홈을 밟았다. 피츠버그=AP 뉴시스
    “Incredible, unbelievable(믿을 수 없다).”

    중계진은 연신 감탄사를 연발했다. 최고의 야구 선수들이 모인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좀처럼 믿기 힘든 황당한 플레이가 나왔다.

    28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 열린 시카고 컵스와 피츠버그의 경기. 3회초 2사 2루에서 컵스의 하비에르 바에스는 평범한 3루수 앞 땅볼을 쳤다. 1루 베이스 밖에서 송구를 받은 1루수 윌 크레이그가 베이스만 밟으면 이닝이 끝날 터였다.

    그런데 크레이그는 타자 주자 바에스를 ‘태그’하려 했다. 1루로 뛰던 바에스가 홈플레이트 쪽으로 돌아가자 그를 뒤쫓았다. 그사이 2루 주자 윌슨 콘트레라스는 3루를 돌아 홈까지 내달렸다. 그제야 2루 주자의 존재를 깨달은 크레이그는 포수 마이클 페레스에게 송구했지만 이미 때는 늦었다.

    이 광경을 지켜보던 바에스가 다시 1루로 뛰자 페레스는 1루를 향해 공을 던졌지만 어느 야수도 이 공을 잡지 못했다. 2루까지 간 바에스는 후속 타자 이언 햅의 중전 안타 때 홈을 밟았다. 3회 공짜로 2점을 얻은 컵스는 결국 5-3으로 승리했다. MLB.com은 이 장면을 ‘전설적인 순간’이라고 표현했다.

    이헌재 기자 [email protected]

    ▶ 네이버에서 [동아일보] 채널 구독하기
    ▶ 당신의 소중한 순간을 신문으로 만들어 드립니다
    ▶ 멀티미디어 스토리텔링 ‘The Original’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동아일보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