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주엽 학폭, 서장훈은 알고 있다”

게시판 스포츠 뉴스 “현주엽 학폭, 서장훈은 알고 있다”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698
    adminadmin
    키 마스터

    [스포츠경향]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현주엽의 학교폭력 의혹을 두고 서장훈까지 언급되는 등 진실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KBL, 소속사 제공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현주엽의 학교폭력 의혹을 두고 진실공방이 거세지고 있다.

    자신을 현주엽 학교폭력 최초 폭로자의 고교 농구부 동기라고 주장한 A씨는 지난 15일 유튜브 채널 구제역에 출연해 “고교 시절 현주엽에게 장기판으로 맞아서 몇십 바늘 꿰맨 선수도 있었다”며 “(현주엽 때문에)농구를 그만둔 친구도 있다. 현주엽이 후배들을 자기 스트레스 푸는 용도로 후배들을 이용하나? 이런 생각이 들 정도로 심각한 상황이었다”고 폭로했다.

    당시 농구부 규율과 폭력성이 군대보다 심했다면서 “현주엽이 어느 정도 시인을 하고 진정성 있는 사과를 할 줄 알았는데 (의혹을) 반박하는 기사를 보면서 인터뷰에 응하게 됐다”고 밝혔다.

    A씨는 서장훈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현주엽의 휘문고 1년 선배인 서장훈이 이 사실을 가장 잘 알고 있다”라면서 “서장훈이 나서서 입장 표명을 해 주면 좋겠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반면 현주엽의 대학 농구부 2년 후배라고 자신을 소개한 B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제가 같이 지낸 현주엽은 폭력적인 선배는 아니었다”라며 “저희를 세워놓고 갈구는 정도는 몇 차례 있었지만 현주엽 선수에게 폭력을 당하거나 현주엽이 폭력을 행사하는 모습을 본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고 현주엽을 옹호했다.

    한편 현주엽은 지난 14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학교폭력 의혹이 일었다. 농구부 후배들에게 폭력을 행사하거나 사적 심부름을 시키는 등 11가지의 구체적 사례를 들어 그에게 피해를 당했다는 누리꾼들이 등장한 것.

    한동안 침묵을 이어가던 현주엽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악의적인 모함이다. 주장으로서 후배들에게 얼차려를 줬던 것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하지만 개인적인 폭력은 절대 없었다”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이세현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스포츠경향 인기 무료만화 보기]
    [지금 옆사람이 보고있는 뉴스]

    ©스포츠경향(sports.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경향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