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부르크 이재성 영입 포기…‘너무 커버린 그대’

게시판 스포츠 뉴스 함부르크 이재성 영입 포기…‘너무 커버린 그대’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909
    adminadmin
    키 마스터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이재성(29·홀슈타인 킬)은 이제 독일프로축구 2부리그 팀이 노리기에는 벅찬 선수가 됐다. 함부르크가 2년째 시도한 영입을 사실상 단념했다는 소식이다.

    독일 매체 ‘타크24’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이재성은 2부리그에서 매우 뛰어나고 특별한 선수다. 함부르크는 계약 경쟁에서 열세가 확연하다. 내부적으로는 패배를 인정하고 있다”며 보도했다.

    함부르크는 2020년 여름 이적료 300만 유로(약 40억 원)를 홀슈타인 킬에 제시했으나 거절당한 것이 지난 1월 ‘로텐부르크 룬트샤우’ 기사로 드러났다. ‘킬러 나흐리히텐’은 16일 “독일 분데스리가(1부리그) 호펜하임, 브레멘, 슈투트가르트, 프랑크푸르트가 오는 7월 자유계약선수(FA)가 되는 이재성을 놓고 경쟁한다”고 전했다.


    이재성은 이제 독일 2부리그 팀이 노릴 수 없는 거물이다. 2년째 영입을 시도한 함부르크도 사실상 포기했다. 사진=홀슈타인 킬 공식 SNS
    프랑크푸르트는 2020-21 독일 1부리그 4위에 올라있다. 8위 슈투트가르트, 11위 호펜하임, 12위 브레멘 성적도 나쁘지 않다. 함부르크가 옛 명문 구단이자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 친정팀이고 분데스리가 승격을 노린다 해도 이재성에게 더 매력적으로 보이긴 어렵다.

    범유럽 방송 ‘유로스포츠’가 지난 1월 “독일 2부리그 최고 선수”라며 극찬한 것이 이재성 현재 위상을 말해준다. 2018-19시즌 입단한 홀슈타인 킬에서 센터포워드, 중앙/공격형 미드필더, 좌우 날개를 오가는 전천후 활약으로 92경기 22득점 22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이재성은 전북 현대 시절 2015~2017 K리그1 베스트11, 2015 K리그1 영플레이어상, 201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올스타, 2017 K리그1 MVP에 선정됐다. 국가대표로도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챔피언십 최우수선수상,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본선 전 경기 풀타임으로 위상을 높여 유럽에 진출했다. [email protected]

    ▶ 아이돌 B컷 사진 모음전
    ▶ 클릭 핫! 뉴스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MK스포츠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