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IS] 1군 복귀 임박한 삼성 최채흥, 29일 운명이 달렸다

게시판 스포츠 뉴스 [피플 IS] 1군 복귀 임박한 삼성 최채흥, 29일 운명이 달렸다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9223
    adminadmin
    키 마스터

    [일간스포츠 배중현]


    프로야구 LG와 삼성의 경기가 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삼성 선발 최채흥이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잠실=정시종 기자 [email protected] /2020.10.08.

    삼성 왼손 투수 최채흥(26)이 1군 복귀 시점은 29일 결정될 전망이다.

    최채흥은 지난달 14일 전열에서 이탈했다. LG와의 연습경기에 등판한 뒤 오른 복사근이 3.5㎝ 찢어졌다는 소견을 받았다. 당시 허삼영 감독은 “8주 정도 이탈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첫 예상대로 ‘복귀까지 8주면’ 5월 중순에나 돌아올 수 있을 것으로 보였지만 빠르게 몸 상태를 추슬렀다.

    최채흥은 이미 2군 등판을 두 번이나 마쳤다. 18일 경산 롯데전 두 번째 투수로 마운드를 밟아 1이닝을 소화했다. 투구 수 24개. 이어 23일 이천 LG전 선발 투수로 나서서 3이닝, 투구 수를 62개까지 늘렸다. 순조롭게 실전 감각을 쌓았다. 그러는 사이 삼성은 지난 26일 이승민이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이승민은 최채흥이 이탈한 뒤 ‘대체 선발’로 공백을 채운 자원이었다. 이승민이 2군으로 내려가자 “최채흥의 복귀가 임박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 흘러나왔다.

    아직은 조심스럽다. 허삼영 삼성 감독은 27일 대구 NC전에 앞서 “나도 (최채흥을) 빨리 보고 싶다. 몸 상태는 괜찮은데 아직 구위가 정상적이지 않다”며 “이번 주 목요일(29일)에 한 번 더 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29일 경산 상무전 결과에 따라 복귀 시점이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최채흥의 공백이 길어지면 허윤동, 양창섭을 비롯한 ‘대체 선발’로 로테이션을 가동하게 된다.

    대구=배중현 기자 [email protected]

     [오늘의 운세 바로가기] [만화 바로가기]
     [일간스포츠 바로가기]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일간스포츠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