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부임설 콘테 감독, 더 프레이 중심 수비 개편 계획

게시판 스포츠 뉴스 토트넘 부임설 콘테 감독, 더 프레이 중심 수비 개편 계획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3263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토트넘에 부임할 경우 스테판 더 프레이(29, 인터밀란) 중심으로 수비를 개편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4일(한국시간) ‘텔레그래프’ 등 영국 언론들에 따르면 콘테 감독이 토트넘 지휘봉을 잡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세부적인 계약 내용이 남아 있을 뿐 큰 틀에서 합의에 이른 것으로 알려져 토트넘 부임이 ‘시간문제’라고 강조했다.

    콘테 감독의 부임 가능성이 높아지자 각 언론들은 다음 시즌 토트넘의 베스트 라인업 예상이 속속 나오고 있다. 대부분 공격은 손흥민 중심으로 짜여질 것이라 보고 있다. 해리 케인이 이적을 선언했고 손흥민의 계약 연장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봤기 때문이다. 

    이날 영국 ‘익스프레스’는 영국 ‘풋볼 인사이더’를 인용, 지난 이틀 동안 협상에 임한 콘테 감독이 토트넘에 합류할 경우 네덜란드 국가대표 수비수 스테판 더 프레이를 데려가 토트넘 수비를 쇄신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콘테 감독은 지난 2020-2021시즌 인테르 우승을 이끌었다. 인테르에 지난 2010년 이후 첫 세리에 A 우승 트로피를 안겼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재정 악화 때문에 구단과 대립하면서 지휘봉을 놓았다. 자금난을 메우기 위해 주축 선수들을 매각할 예정이라는 점에서 수뇌부와 대립각을 세웠다. 

    더 프레이는 190cm 장신 센터백이다. 라치오를 거쳐 지난 2018-2019시즌부터 인테르에서 뛰고 있다. 밀란 슈크리니아르와 함께 인테르의 견고한 수비를 쌓아 올린 주인공이다. 지난 3월 코로나19 양성 반응으로 잠시 주춤했지만 세리에 A 최정상급 수비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토트넘의 수비는 여러 차례 지적을 받았다. 조세 무리뉴 전 감독도 수비에 항상 불만을 드러낸 바 있다. 결국 더 프레이를 중심으로 수비를 개편할 경우 토트넘은 좀더 안정적인 경기력을 보일 수 있을 것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