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엔 재앙인 간판 스타의 이적 요청, 그가 원하는 팀 공개됐다

게시판 스포츠 뉴스 토트넘엔 재앙인 간판 스타의 이적 요청, 그가 원하는 팀 공개됐다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1903
    adminadmin
    키 마스터


    (Photo by MATTHEW CHILDS / POOL / AFP)<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해리 케인이 원하는 팀은 맨체스터 시티.

    토트넘 구단에 이적을 요청한 케인. 그가 원하는 새 구단은 맨시티인 것으로 확인됐다.

    영국 매체 ‘미러’는 케인이 선호하는 행선지가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확정지은 맨시티라고 보도했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최근 팀의 간판스타이자 리그 최고 골잡이로 꼽히는 케인의 이적 논란으로 시끄럽다. 토트넘의 상징과도 같은 케인이 최근 구단에 이적을 요청했다. 케인은 13년째 우승이 없는 토트넘 생활에 신물을 느끼며, 우승을 위해 새 도전을 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현지에서는 토트넘이 케인의 이적료로 1억5000만파운드라는 거액을 책정했다고 보도하고 있는 가운데, 이런 비싼 몸값에도 케인을 원하는 팀들이 많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맨체스터 라이벌인 맨시티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첼시와 스페인의 FC바르셀로나 등이 그 주인공이다.

    특히 맨시티가 유력 행선지로 떠오르고 있다. 맨시티는 팀의 공격수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이번 시즌을 끝으로 팀을 떠날 예정이다. 스트라이커 영입이 시급한 팀. 여기에 케인의 비싼 몸값을 감당할 수 있는 몇 안되는 부자 구단이다. 케인은 현재 토트넘에서 20만파운드의 주급을 받고 있는데, 이번 이적이 성사되면 그의 주급 역시 큰 폭의 인상이 기대된다.

    그런 가운데 케인이 맨시티행을 원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기 시작했다. 하지만 맨시티측은 케인은 아직 토트넘 선수라며 이에 대해 무례한 질문이라고 잘라 말했다. 토트넘 임시 감독인 라이언 메이슨은 케인이 구단에 이적을 요청했다는 사실을 전혀 알지 못했다고 강조하고 있다.

    케인은 이번 시즌에도 프리미어리그에서 22골을 넣으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득점왕 경쟁을 펼치고 있다.

    김 용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