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하니 아니꼬워? 英 매체, 과한 리액션 SON, 분노 자아냈다 비판

게시판 스포츠 뉴스 잘하니 아니꼬워? 英 매체, 과한 리액션 SON, 분노 자아냈다 비판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36249
    adminadmin
    키 마스터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이번엔 잘하니 괜히 딴지를 건다. 영국 매체가 손흥민의 과한 리액션을 지적하며 비판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1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3-1로 승리했다.

    이날은 ‘슈퍼 쏘니 Day’였다. 선발로 출전한 손흥민은 해리 케인과 함께 경기를 지배하며 토트넘에 귀중한 승점 3점을 안겼다. 멀티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사디오 마네(리버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넘어 단숨에 리그 득점 2위로 올라섰다.

    현지 매체들의 후한 평점도 이어졌다. 이전에 계속 손흥민을 비판했던 ‘풋볼 런던’은 “영리하게 자책골을 얻어냈다. 자신감 있는 경기력으로 결정타를 날렸다”라며 평점 9점을 부여했다. ‘BBC’, ‘후스코어드닷컴’ 등도 후한 평점을 줬다.

    하지만 괜히 딴지를 거는 쪽도 있었다. 영국 매체 ‘플래닛 풋볼’은 손흥민의 과한 리액션을 지적하며 웨스트햄 선수들의 분노를 유발했다고 비판했다. 상황은 이랬다. 후반 6분경 코너킥 상황에서 커트 주마가 손흥민을 향해 고의적으로 공을 찼고 다리에 맞은 손흥민은 그라운드에 누워 항의했다. 손흥민의 행동이 어떻든 주마가 먼저 잘못한 것이 확실한 상황이었다.

    이를 두고 ‘플래닛 풋볼’은 “손흥민은 가장 설득력이 없는 방식으로 PK를 얻으려고 했다. 공이 발꿈치를 맞고 튀었는데 손흥민은 마치 총 맞은 것처럼 땅에 쓰러졌다. 웨스트햄 선수들은 분노할 수밖에 없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손흥민은 맨오브더매치(MOM)에 선정됐지만 그의 황당한 행동은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밖에서 많은 팬의 지지를 얻지 못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상대 선수가 먼저 도발을 한 것 뿐인데 괜히 손흥민을 비판한 ‘플래닛 풋볼’이다. 이날 손흥민은 자신을 향해 비판을 한 목소리들을 의식한 듯 조용하라는 세레머니를 해 화제가 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탈코리아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아직도 축알못입니다. 항상 배움의 자세로 임하겠습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