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쎈 인터뷰] 김정균 담원 감독, T1과 4강전, 정말 이기고 싶어

게시판 스포츠 뉴스 [오!쎈 인터뷰] 김정균 담원 감독, T1과 4강전, 정말 이기고 싶어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1500
    adminadmin
    키 마스터

    [OSEN=고용준 기자] “정말 이기고 싶고, 결승에 가고 싶다.”

    담원 김정균 감독은 롤드컵 첫 4회 우승이라는 기록이나, 무실 세트 전승 우승 같은 부가적인 가치에 대해서는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오직 ‘승리’라는 두 글자를 이루기 위한 염원으로 가득했다. 

    담원은 30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에 위치한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리는 ‘2021 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4강 녹아웃 스테이지에서 LCK 3번 시드 T1과 결승 진출을 다툰다. 

    이번 4강전이 주목 받는 또 다른 이유는 담원 사령탑 김정균 감독과 T1의 간판 스타 ‘페이커’ 이상혁의 롤드컵 4회 우승 달성 여부를 가리는 1차 관문이기 때문. 롤드컵 3회 우승을 경험한 김정균 감독과 이상혁은 지난 2021 LCK 서머 결승 이후 다시 롤드컵 4회 우승이라는 운명의 갈림길에서 만났다. 앞선 2021 LCK 서머 결승전은 김정균 감독이 이끄는 담원이 승리하면서 첫 LCK 통산 10회 우승의 금자탑을 완성시켰다.

    담원은 지난 매드 라이온스와 8강전까지 이번 롤드컵서 단 한 세트의 패배 없이 승률 100%, 전승으로 4강까지 질주했다. 지난 매드 라이온스와 8강전이 끝나고 미디어 인터뷰를 한 김정균 감독은 전승 우승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대해 ‘승리’ 이외에 ‘기록’에는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 

    “기록은 아예 신경 안쓰고 있다. 다만 이기고 싶을 뿐이다. 선수들과 코칭스태프들이 워낙 잘해주고 있다. 무실 세트 승리 역시 의미없다. 단지 승리할 거라고 생각하고 있다.”

    선수들에 대한 믿음도 대단했다. 선수단의 전반적인 관리에 대한 질문에 대해 자신의 역할 보다는 선수단 전체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선수들이 굉장히 잘해서 자신감이 넘친다. 코칭스태프들의 세심한 보살핌도 선수들에게 자신감이 많이 불어 넣어주는 것 같다.”

    끝으로 김정균 감독은 OSEN과 미니 인터뷰에서도 다시 한 번 승리에 대한 염원을 강조했다. 

    “정말 이기고 싶다. 앞선 인터뷰에서 말한 것 처럼 기록은 생각하지 않는다. 오직 승리하고 싶다는 마음 밖에 없다.” /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OSEN
    고용준 기자

    It ain’t over till it’s over.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