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범경기 ERA 1.50→마이너행 통보 울고 싶은 SF 야마구치

게시판 스포츠 뉴스 시범경기 ERA 1.50→마이너행 통보 울고 싶은 SF 야마구치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4298
    adminadmin
    키 마스터

    [일간스포츠 배중현]

    일본인 투수 야마구치 슌(34)의 자리는 없었다.

    미국 CBS스포츠를 비롯한 현지 매체는 29일(한국시간) 야마구치가 스콧 카즈미어(37)와 함께 마이너리그 캠프로 이동한다고 밝혔다.

    스프링캠프 기간 샌프란시스코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한 야마구치는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를 통해 로스터 생존 경쟁을 펼쳤다. 기대감은 높았다. 시범경기 4경기에 등판해 6이닝 5피안타 6탈삼진 1실점 하며 평균자책점 1.50을 기록했다. 피안타율(0.217)과 이닝당 출루허용(WHIP·1.17)까지 모두 준수했다. 개막전 로스터 등록 여부에 관심이 쏠렸지만 뜻을 이루지 못했다. 샌프란시스코 지역 언론인 머큐리 뉴스에 따르면 야마구치는 계약을 파기할 수 있는 옵트아웃 조항이 있어 샌프란시스코 마이너리그로 내려갈지 다른 팀으로 떠날지가 불분명한 상황이다.

    야마구치는 2019년 12월 토론토 구단과 2년, 총액 600만 달러(68억원)에 계약하며 MLB 진출에 성공했다. 일본 프로야구(NPB) 명문 요미우리를 대표하는 에이스 출신으로 통산(14년) NPB 성적도 64승 58패 112세이브 평균자책점 3.35로 준수했다. 그러나 토론토에서 큰 실패를 경험했다.

    첫 시즌이던 지난해 17경기 불펜으로 등판해 2승 4패 1홀드 평균자책점 8.06으로 부진했다. 결국 지난 2월 방출돼 새 소속팀을 찾았고 샌프란시스코 유니폼을 입었다. 시범경기 쾌투로 개막전 엔트리 등록을 노렸지만, 불발에 그쳤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mail protected]

     [오늘의 운세 바로가기] [만화 바로가기]
     [일간스포츠 바로가기]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일간스포츠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