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S] 연경아 축하해 김수지-김사니 코치, 탈락의 아픔에도 김연경 축하한 찐우정

게시판 스포츠 뉴스 [스토리S] 연경아 축하해 김수지-김사니 코치, 탈락의 아픔에도 김연경 축하한 찐우정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3729
    adminadmin
    키 마스터

    [스포티비뉴스=인천, 곽혜미 기자] 2020-2021 도드람 V리그 포스트시즌 여자부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의 플레이오프 3차전이 24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렸다.

    이날 흥국생명은 IBK기업은행에 세트 스코어 3-0(25-12, 25-14, 25-18)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며 챔프전 진출을 확정했다.

    2차전을 패배하며 분위기를 뺏겼던 흥국생명은 3차전에서 김연경이 24점, 브루나가 14점을 하며 맹활약을 펼쳤고 수비에서도 탄탄한 경기력을 보여주며 화끈한 승리를 거뒀다.

    IBK기업은행 선수들은 아쉬움의 눈물을 삼키며 마무리 스트레칭을 했다. 김수지는 스트레칭이 끝나고도 한동안 코트를 떠나지 않고 인터뷰를 하는 ‘절친’ 김연경을 기다렸다.

    김연경의 인터뷰가 끝나고 김수지를 발견한 그는 다가가 눈 맞춤을 하며 포옹을 나눴다. 뒤이어 김사니 코치도 함께 김연경의 챔프전 진출을 축하했다. 김연경과 초중고 동창인 김수지, 그리고 오랜 시간 함께했던 김사니 코치는 탈락의 아픔에도 김연경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진정한 우정을 보여줬다.

    챔프전 진출 확정한 흥국생명, 기뻐하는 김연경

    탈락의 아픔에도 김연경 기다리는 IBK기업은행 김수지와 김사니 코치

    자신을 기다린 김수지 발견한 김연경

    김연경-김수지, 따스한 포옹

    김사니 코치와도 포옹 나누는 김연경. 팀 패배의 쓰라림에도 김연경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두 사람

    김수지-김연경-김사니 코치, 얼굴을 맞대며

    김수지, 김연경의 아픈 오른손을 바라보며

    ‘수고했어’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김수지-김연경-김사니 코치

    ‘찐우정’ 보여주는 김수지-김연경-김사니 코치

    탈락의 아픔에도 김연경의 기쁨을 함께 나눈 김수지와 김사니 코치

    [영상]’SON도 못쓰고 토트넘 UEL 탈락…’

    [댓글] 손흥민 부상…복귀 시점은?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티비뉴스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