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 박세혁 복귀까지 최대 50일 두산 마이웨이. KIA-롯데 트레이드 NO

게시판 스포츠 뉴스 수술 박세혁 복귀까지 최대 50일 두산 마이웨이. KIA-롯데 트레이드 NO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7771
    adminadmin
    키 마스터


    2021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KT 위즈의 경기가 열린 13일 잠실구장. 경기전 두산 박세혁이 몸을 풀고 있다. 박세혁은 16일 경기에서 얼굴에 사구를 맞아 크게 다쳤다. 잠실=박재만 기자 [email protected]/2021.04.13/
    두산 베어스가 포수 독자 노선을 고수한다. 주전 포수 박세혁이 지난 16일 LG 트윈스전에서 얼굴에 사구를 맞는 큰 부상을 했다. 박세혁은 19일 서울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성형외과와 안과 전문의 협진으로 수술을 받았다. 다행히 수술은 잘 됐다. 22일이나 23일 퇴원 예정인데 예상 재활기간은 퇴원 시점에 좀더 명확해진다. 두산 구단 내부에선 치료 재활기간을 40일에서 50일 정도를 예상하고 있다. 안와골절 부상의 앞선 여러 사례와 회복속도를 감안한 추정치다.

    박세혁의 부상에서 가장 걱정됐던 부분 중 하나는 눈주위에 큰 타격이 가해져 향후 시력에 영향을 주지않을까 하는 염려였다. 현재로선 크게 우려되는 상황은 아니다. 그나마 안도하고 있는 상황이다.

    박세혁이 없는 동안 두산은 기존 포수들로 버틴다. 장승현과 최용제다. 둘은 프런트와 코칭스태프로부터 신뢰를 받고 있는 백업 포수들이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최근 “둘에 대한 기대가 있다. 타격도 괜찮다. 백업이 어딨나. 경기에 나가면 모두가 주전이다. 나약한 마음 버려야 한다”고 강하게 질타한 바 있다. 내부경쟁, 자연스런 기회포착이 팀을 강하게 만든다는 소신이다. 장승현의 출전기회가 좀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

    미계약 FA 이용찬을 두고 KIA 타이거즈와 사인앤트레이드 소문이 무성했지만 두산과 KIA 모두 선을 그었다. 두산은 이번 사안과 이용찬 계약건을 엮을 마음이 없다. KIA 구단 역시 “두산으로부터 아무런 연락도 없었다”고 강조했다.

    최근 2군으로 내려간 롯데 자이언츠 포수 지시완에 대해 두산 고위관계자는 “현재로선 영입에 대한 생각을 한적이 없다”고 잘라 말했다. 그러면서 장승현과 최용제에 대한 칭찬에 몰두했다. 두산 구단관계자는 “현재 소문으로 돌고 있는 여러 영입가능한 포수자원들보다 장승현과 최용제에 대한 팀내 평가가 더 높다”고 말했다. 안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움직일 필요가 없다는 뜻이다.

    박재호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