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터졌다! 6만 관중 목표 이란전 예매 문제, 팬들 답답 폭발

게시판 스포츠 뉴스 사이트 터졌다! 6만 관중 목표 이란전 예매 문제, 팬들 답답 폭발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35722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사이트 터졌어요!’

    태극전사들을 만나러 가는 길은 멀고도 험하다. 예매부터 문제가 발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이란과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9차전 대결을 펼친다.

    대한축구협회는 16일 오후 7시부터 대한축구협회의 새 마케팅 플랫폼인 플레이KFA를 통해 티켓 판매를 시작했다. 입장객 숫자 제한 없이 6만5000석 좌석 전체를 판매한다.

    축구협회의 이번 이란전 입장권 판매 목표는 6만장이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 6만명 이상의 관중이 입장한 것은 2019년 6월 11일 이란과의 친선경기(6만213명, 1대1 무승부)가 마지막이었다. 2년여만에 같은 경기장에서 같은 상대를 만나 코로나19 이후 최다 관중에 도전한다.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팬들은 티켓 오픈과 동시에 ‘티켓팅’에 돌입했다. 그러나 상황은 좋지 않다. 예매 사이트에 접속 자체가 되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팬들은 축구협회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다. ‘서버가 터졌다’, ‘준비도 제대로 안 해놓고 예매를 시작했나’ 등 불만을 토로하고 있다. 티켓팅 시작 50분 만에 SNS 불만은 3000건을 넘어서고 있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현재 서버를 복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늘 동시접속이 최대 23만 명이었다. 예전 최다 동시접속이 10만 명 정도였다. 이번 경기 12만 명을 준비했다. 이것보다 훨씬 많은 접속자가 들어옴에 따라 서버가 다운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란전은 매우 중요하다. 한국과 이란은 조 1위 자리를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앞선 8경기에서 이란은 승점 22점을 쌓았다. 한국(승점 20)은 2점 차로 바짝 추격하고 있다. 이번 경기 결과에 따라 순위는 바뀔 수 있다.

    조 1위 자리는 상징성만 갖는 것이 아니다. 매우 현실적 의미를 갖는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월드컵 본선 진출 32개국을 4개 포트로 나눈다. 각 포트에 8개국씩 배정한다. 추첨을 통해 총 8개의 조를 편성한다. 2018년 러시아월드컵부터 모든 포트를 FIFA 랭킹으로 나눴다. FIFA 랭킹이 높을수록 상대적으로 순위가 낮은 팀과 대결할 가능성이 커진다.

    FIFA는 3월 발표되는 랭킹을 바탕으로 포트를 구분하기로 했다. 한국은 지난해 12월23일 발표 기준 FIFA랭킹 33위다. 3월 발표되는 FIFA랭킹은 상승을 기대할 수 있다. 한국은 1~2월 치른 4경기에서 모두 승리를 거뒀다. 월드컵 최종예선은 A매치 평가전보다 가중치가 높다. 이란전, UAE전도 승리하면 호재로 작용한다.

    ▶ 무료로 보는 오늘의 운세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