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감독 대승에 흥분한 베트남 언론 “베트남의 승리는 코로나 백신과 같다”

게시판 스포츠 뉴스 박항서 감독 대승에 흥분한 베트남 언론 “베트남의 승리는 코로나 백신과 같다”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3431
    adminadmin
    키 마스터

    [OSEN=서정환 기자] 베트남 언론이 박항서 감독의 대승에 흥분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8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G조 6차전 경기에서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를 상대로 4-0 대승을 거뒀다. 베트남은 승점 14(4승 2무)를 마크하며 역사상 첫 월드컵 3차 예선에 한 발자국 더 다가섰다.

    박 감독의 애제자인 티엔린이 후반 6분 선취골을 터트렸다. 이어 스타인 꽝하이가 후반 17분, 꽁푸엉이 후반 22분 추가골을 넣었다. 반탄이 후반 29분 쐐기골까지 성공했다. 

    베트남 언론 ‘징뉴스’는 “인도네시아전 승리로 베트남의 사상 첫 최종예선 진출이 눈앞에 다가왔다. 인도네시아전 승리는 마치 코로나 바이러스로 2년 만에 대표팀 공식전이 치러졌다는 사실을 잊을 정도였다. 베트남 대표팀의 승리가 우리 국민들에게 코로나 백신과 같다”며 흥분했다. 

    사상 첫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을 노리는 베트남은 그 목표에 한 발자국 더 다가섰다. 이 매체는 “박항서의 아이들은 태도에 큰 변화를 가져왔다. 기회를 찾는데 큰 인내심을 가졌다. 티엔린의 선취골을 시작으로 단단한 상대의 벽을 무너뜨렸다. 이제 베트남은 인도네시아보다 강한 말레이시아를 상대한다. 암울한 베트남 국민들에게 박항서 감독이 큰 기쁨을 주고 있다”고 전했다. /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