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에 10골 퍼부은 일본, 37득점 무실점 6연승+WC 최종예선 진출

게시판 스포츠 뉴스 미얀마에 10골 퍼부은 일본, 37득점 무실점 6연승+WC 최종예선 진출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2675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일본 축구국가대표팀이 월드컵 2차예선 6연승을 달리며 최종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일본 축구국가대표팀은 28일 밤 일본 치바의 후쿠다 덴시 아레나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F조 경기에서 10-0 대승을 거뒀다. 일본은 남은 경기 결과와 상관 없이 1위를 확정해 최종예선에 진출했다.

    일본은 현재까지 치른 2차예선 6경기에서 모두 승리해 승점 18로 1위를 굳게 지켰다. 2위 타지키스탄(승점 10)과 격차를 8점으로 벌리며 남은 경기와 무관하게 최종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일본은 6연승을 달리는 동안 37골을 넣고 단 한 골도 내주지 않았다. 

    수준 차이가 큰 미얀마를 상대로도 일본은 정예에 가까운 라인업을 들고 나왔다. 미나미노 다쿠미, 오사코 유야, 가마다 다이치, 나가토모 유토, 사카이 히로키 등 유럽 무대에서 활약하는 선수들이 대거 선발 출전해 활약했다. 

    미얀마는 힘겹게 일본 원정길에 올랐으나 무참하게 패하고 말았다. 미얀마 현역 국가대표 경기 최다 출전 선수인 조민툰, 현역 A매치 최다골 조코코 등 10명이 군사정권에 항의하는 의미로 대표팀 소집에 불응했다. 

    일본은 전반 8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가마다의 패스를 받은 미나미노가 빠르게 공을 몰고 갔다. 가마다와 2대1 패스를 주고받으며 수비 라인을 무너뜨린 미나미노는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슈팅을 때려 득점했다. 

    전반 22분 일본이 추가골을 터뜨렸다. 나가토모가 올린 크로스를 오사코가 머리로 받아 넣었다. 이어 전반 30분 오사코가 추가 득점을 올렸다. 사카이가 얻은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했다. 

    내친김에 오사코는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전반 36분 오른쪽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나가토모가 헤더로 패스했다. 오사코가 몸을 던지며 슈팅을 해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4분 일본이 점수차를 더 벌렸다. 미나미노가 때린 슈팅이 오사코의 발에 맞고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이어 후반 11분 모리타 히데시마, 후반 21분 미나미노의 추가골이 나왔다.

    일본의 득점 행진을 멈추지 않았다. 후반 39분 가마다가 팀의 여덟 번째 골을 터뜨렸다. 이어 후반 43분에 오사코가 이날 경기 자신의 다섯 번째 득점을 만들었고, 후반 추가시간 이타쿠라 고까지 골을 기록했다. 일본은 미얀마를 10-0으로 제압했다. /[email protected]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OSEN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