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너도 월클’ 손흥민, 경기 후 상대 골키퍼 찾아간 사연은? [오!쎈 고양]

게시판 스포츠 뉴스 ‘매너도 월클’ 손흥민, 경기 후 상대 골키퍼 찾아간 사연은? [오!쎈 고양]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2820
    adminadmin
    키 마스터

    [OSEN=고양, 서정환 기자] ‘월드클래스’ 손흥민(29, 토트넘)의 압도적인 기량을 안방에서 본 팬들은 열광했다. 손흥민의 매너와 팬서비스는 더욱 돋보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지휘하는 축구국가대표팀은 11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5차전’에서 전반 37분 터진 황희찬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아랍에미레이츠(UAE)를 1-0으로 이겼다. 3승2무의 한국은 이란(4승1무)에 이어 조 2위를 달렸다.

    주장 완장을 찬 손흥민은 황희찬과 좌우측면을 휘저으며 최전방 조규성을 지원했다. 손흥민의 폭발적인 스피드와 환상적인 드리블에 UAE 수비진은 우왕좌왕했다. 손흥민은 골대를 두 번이나 맞추는 등 골이나 다름없는 절묘한 슈팅을 여러 차례 선보였다. 이날 손흥민을 막을 수 있었던 것은 오프사이드가 유일했다.

    전반 추가시간 사건이 있었다. 손흥민의 강력한 슈팅이 상대 골키퍼 알리 카세이프의 안면을 강타했다. 안면에 엄청난 충격이 가해진 카세이프는 한동안 그라운드에 누워 일어서지 못했다. 이날 카세이프 골키퍼는 손흥민의 슈팅을 온몸으로 막아내느라 가장 고생했다. 손흥민이 완벽하게 골키퍼를 제치고 때린 슈팅이 골대를 두 번이나 맞추는 불운이 따랐다. 덕분에 카세이프는 ‘월드클래스 선수’를 무실점으로 막아냈다.   

    경기 후 손흥민은 웬일인지 상대 골키퍼를 먼저 찾아갔다. 손흥민은 전반전 벌어진 사건에 대해 해명했다. 그러자 카세이프 역시 손흥민의 등을 두드려주는 훈훈한 장면이 연출됐다. UAE 주장 왈리드 아바스도 합류해 손흥민과 서로를 격려했다. 경기에서는 적이었지만 경기 후에는 서로를 위하는 동업자로 변신했다. 

    이후 방송사와 공식인터뷰를 마친 손흥민은 운동장을 한바퀴 돌며 추운 날씨에 응원을 와준 3만여 팬들에게 일일이 화답했다. 코로나 사태가 터진 뒤 무려 2년 만에 관중들의 함성소리를 들으며 경기한 것에 대한 주장의 보답이었다. 경기장을 쉽게 떠나지 못했던 3만여 관중들 역시 손흥민의 매너에 큰 박수를 보냈다.

    손흥민은 “멀리까지 추운 날씨에 오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조금 더 시원한 승리로 보답해 드렸으면 좋았을 텐데, 죄송한 마음이 든다. 추운 날씨 늦게까지 계셨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조심히 들어가셨으면 좋겠다”라고 팬들에게 마지막까지 감사인사를 잊지 않았다. / [email protected]

    [사진] 고양=지형준 기자 [email protected]  / 박준형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