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레즈 PK 실축 맨시티, 웨스트햄과 2-2 무승부…리버풀과 승점 4점 차

게시판 스포츠 뉴스 마레즈 PK 실축 맨시티, 웨스트햄과 2-2 무승부…리버풀과 승점 4점 차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40492
    adminadmin
    키 마스터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프리미어리그 선두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원정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

    맨시티는 15일 오후(한국시간) 영국 런던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에서 2-2로 비겼다. 리그 선두 맨시티는 이날 무승부로 5연승을 마감하며 28승6무3패(승점 90점)를 기록해 2위 리버풀(승점 86점)과의 격차를 승점 4점 차로 벌렸다.

    맨시티는 웨스트햄을 상대로 제주스가 공격수로 출전했고 그릴리쉬와 마레즈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더 브라이너, 로드리, 베르나르도 실바는 중원을 구성했고 진첸코, 라포르테, 페르난지뉴, 칸셀루는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에데르송이 지켰다.

    양팀의 맞대결에서 웨스트햄은 전반 24분 보웬이 선제골을 터트렸다. 보웬은 포르날스의 패스와 함께 맨시티 수비 뒷공간을 침투해 골키퍼 에데르송까지 제친 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웨스트햄은 전반 45분 보웬이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보웬은 안토니오의 패스를 이어받은 후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왼발 슈팅으로 맨시티 골문 구석을 갈랐다.

    전반전을 뒤지며 마친 맨시티는 후반 4분 그릴리쉬가 만회골을 기록했다. 그릴리쉬는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발리 슈팅으로 웨스트햄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맨시티는 후반 24분 상대 수비수 쿠팔의 자책골과 함께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맨시티는 후반 40분 마레즈가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놓쳤다. 페널티지역 왼쪽을 돌파하던 제주스가 얻어낸 페널티킥 상황에서 키커로 나선 마레즈가 왼발 슈팅을 때렸지만 골키퍼 파비안스키의 선방에 막혔다. 맨시티는 경기 종반까지 꾸준히 공격을 시도했지만 역전골을 터트리지 못했고 양팀의 경기는 무승부로 종료됐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김종국 기자

    마이데일리 스포츠/축구 담당 김종국 기자입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