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윈 역전 결승포!’ 에버턴, 팰리스 3-2 격파…‘잔류 확정’

게시판 스포츠 뉴스 ‘르윈 역전 결승포!’ 에버턴, 팰리스 3-2 격파…‘잔류 확정’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40998
    adminadmin
    키 마스터

    [스포츠경향]

    에버턴 공격수 칼버트 르윈. Getty Images 코리아

    에버턴이 크리스탈 팰리스(이하 팰리스)를 상대로 승점 3점을 추가했다.

    에버턴은 20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머지사이드주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펼쳐진 팰리스와의 ‘2021-2022 시즌 프리미어리그 33라운드’ 일정에서 3-2 역전승을 거뒀다.

    홈팀 에버턴은 3-4-3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히샬리송-도미닉 칼버트 르윈-앤서니 고든, 비탈리 미콜렌코-안드레 고메스-압둘라에 두쿠레-알렉스 이워비, 메이슨 홀게이트-마이클 킨-시무스 콜먼, 조던 픽포드가 출전했다.

    원정팀 팰리스는 4-3-3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윌프리드 자하-장 필립 마테타-조던 아예우, 에베리치 에제-윌 휴즈-제프리 슐럽, 타이릭 미첼-마크 게히-요아킴 안데르센-내서니엘 클라인, 잭 버틀란드가 나섰다.

    팽팽한 흐름 속에서 팰리스가 앞서갔다. 전반 21분 좌측면 프리킥 상황에서 에제의 크로스를 박스 안쪽 마테타가 헤딩으로 돌려놓으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팰리스가 격차를 벌렸다. 전반 35분 역습 상황에서 마테타의 크로스를 골키퍼가 나와 펀칭했다. 이어 자하가 곧바로 슈팅으로 연결, 수비 맞고 흐른 볼을 골문 앞 아예우가 재차 슈팅으로 가져가며 2-0 리드를 잡았다.

    에버턴은 르윈을 비롯해 히샬리송, 고든, 이워비가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으나 만회골을 터트리지 못하며 0-2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 에버턴이 먼저 변화를 가져갔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고메스를 대신해 델레 알리를 투입하며 중원을 강화했다. 이어 만회골을 터트렸다. 후반 9분 먼 위치 프리킥 상황에서 홀게이트가 머리로 떨궈준 볼을 킨이 왼발 슈팅으로 연결하며 한 점 따라갔다.

    공세를 유지한 에버턴이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후반 29분 콜먼의 크로스를 박스 안 알리가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수비에게 가로막혔다. 이어 흐른 볼을 히샬리송이 재차 슈팅으로 가져가며 2-2 동점에 성공했다.

    이후 에버턴이 역전에 성공했다. 후반 40분 프리킥 상황에서 키커로 나선 그레이가 크로스를 올렸고, 이를 침투하던 르윈이 헤딩으로 연결하며 3-2 리드를 잡았다.

    결국, 경기는 3-2로 종료됐다.

    이로써 에버턴은 승점 39점으로 번리, 리즈 유나이티드를 따돌리고 리그 잔류를 확정짓게 됐다.

    <김영훈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김영훈 온라인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츠경향

    스포츠경향
    김영훈 기자

    알기 쉽고 읽기 쉬운, 알찬 축구기사를 쓰겠습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