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동생 쳤냐! 1m93 반 다이크 분노 폭발, 호날두에 반격

게시판 스포츠 뉴스 내 동생 쳤냐! 1m93 반 다이크 분노 폭발, 호날두에 반격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0728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영국 언론 스포츠바이블 홈페이지 기사 캡처

    사진=REUTERS-X01988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내 동생 쳤냐.’

    버질 반 다이크(리버풀)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유)의 비매너에 폭발했다.

    위르겐 클롭 감독이 이끄는 리버풀은 25일(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맨유와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원정 경기에서 5대0 완승을 거뒀다. 리버풀은 개막 9경기 무패행진(6승3무)을 달렸다.

    아찔한 장면이 있었다. 리버풀이 4-0으로 앞서던 전반 추가 시간이었다. 호날두와 커티스 존스(리버풀)가 볼 다툼 과정에서 엉켰다. 호날두는 화를 참지 못했다. 쓰러진 존스를 향해 주먹을 들어 올렸다. 또한, 존스의 복부 쪽에 놓인 공을 거세게 걷어찼다. 이 모습을 본 리버풀 선수들은 줄줄이 달려와 호날두와 대치했다.

    영국 언론 스포츠바이블은 ‘호날두가 공격적인 모습을 보였다. 사람들은 그가 퇴장을 당했어야 했다고 생각했다. 리버풀 선수들은 호날두와 정면으로 맞섰다. 1m93 반 다이크는 호날두에게 곧장 다가가 가슴을 밀쳤다. 호날두는 분명히 약간 당황했다. 반 다이크는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유)에 의해 뒤로 물러났다’고 보도했다.

    한편, 이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팬들은 ‘반 다이크가 호날두에게 달려들어 고마웠다’, ‘전반 하이라이트는 반 다이크의 밀침이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가을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