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송구실책이 낳은 참사, 3-1로 앞서던 LG, 4-6 역전패

게시판 스포츠 뉴스 김현수 송구실책이 낳은 참사, 3-1로 앞서던 LG, 4-6 역전패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41772
    adminadmin
    키 마스터


    2022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5회초 LG 좌익수 김현수가 키움 이지영의 타구를 몸을 날려 잡아내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email protected]/2022.05.24/

    2022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LG 좌익수 김현수. 잠실=허상욱 기자[email protected]/2022.05.24/

    2022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7회맣 1사 1루 LG 김현수가 김익수 구심의 스트라이크 판정에 깜짝 놀라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email protected]/2022.05.24/
    송구 실책 하나가 판을 흔들었다.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LG 트윈스전. LG가 5회까지 3-1로 앞서갔다. 상대 선발투수 정찬헌을 일찌감치 마운드에서 끌어내렸다.

    그런데 5회까지 1실점으로 막은 선발 김윤식이 갑자기 흔들렸다.

    6회초 1사 후 박주홍과 김태진의 연속 안타로 1,2루. 히어로즈 2번 김휘집이 좌전안타를 때렸다. 김현수가 타구를 잡아 홈으로 던진 공이 포수 뒤쪽으로 빠졌다. 포수 유강남이 잡을 수 없는 악송구였다. 송구실책으로 2루 주자는 물론 1루 주자까지 홈을 파고들었고, 1사 2루 위기가 이어졌다.

    LG 벤치는 김윤식을 내리고 김선기를 올렸다. 뚝이 무너졌다. 다음 타자인 이정후가 우중간을 가르는 1타점 적시타를 때렸고, 이어 김혜성이 중전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3-1 리드가 순식간에 3-5로 바뀌었다.


    2022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4회초 키움 김태진이 안타를 치고 기쁨을 나누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email protected]/2022.05.24/

    2022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7회맣 1사 1루 LG 김현수 타석때 류지현 감독이 그라운드로 나와 김익수 구심의 스트라이크 판정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email protected]/2022.05.24/
    김현수의 송구실책이 낳은 참사다.

    3회말 LG가 선취점을 냈다. 선두타자 이재원이 정찬헌이 던진 커브를 받아쳐 중월 홈런으로 연결했다. 최근 11경기에서 홈런 4개다.

    4회말에는 유강남이 좌익수쪽 2루타, 이재원이 자동고의4구, 송찬의가 볼넷으로 나갔다. 이어진 2사 만루에서 홍창기가 우전 적시타를 때려 주자 2명을 불러들였다. 3-1.

    하지만 6회말, 허무하게 흐름을 내주고 말았다.

    올시즌 LG전 3연패중이던 히어로즈는 6대4 역전승을 거뒀다.

    ▶ 당신은 모르는 그 사람이 숨기고 있는 비밀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스포츠조선
    민창기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