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도 축하, 라바리니 새출발에 감독님이 최고에요!

게시판 스포츠 뉴스 김연경도 축하, 라바리니 새출발에 감독님이 최고에요!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8468
    adminadmin
    키 마스터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왼쪽)과 김연경./사진=뉴시스
    김연경(34)이 폴란드 여자 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임된 스테파노 라바리니(43·이탈리아) 감독에게 축하인사를 전했다.

    김연경은 13일 자신의 SNS을 통해 라바리니의 폴란드 여자 대표팀 감독 부임 소식을 올린 뒤 “축하합니다. 당신이 최고입니다”라고 코멘트를 남겼다.

    이날 폴란드 배구 연맹은 여자배구 대표팀 감독으로 라바리니, 남자배구 대표팀 감독으로 니콜라 그르비치(51·세르비아)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라바리니 감독은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을 지휘했다. 그리고 지난해 열린 도쿄 올림픽에서 대표팀을 4강으로 이끌었다. 김연경은 대표팀 주장을 맡아 라바리니 감독과 사제지간의 정을 쌓았다.

    이후 대한민국배구협회는 올림픽을 마치고 계약 연장을 제시했지만 라바리니 감독이 유럽에서의 활동을 희망해 재계약을 포기했다. 이에 협회는 3년 간 라바리니 감독과 함께 대표팀을 이끌었던 세자르 에르난데스 곤잘레스(44·스페인) 코치를 새로운 감독으로 발탁했다.


    김연경이 폴란드 여자 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임된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을 축하했다./사진=김연경 인스타그램

    기사제공 스타뉴스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심혜진입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