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조송화, 또 무단 이탈…리베로 신연경 주장 체제

게시판 스포츠 뉴스 기업은행 조송화, 또 무단 이탈…리베로 신연경 주장 체제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23246
    adminadmin
    키 마스터

    여자 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의 세터 조송화가 다시 팀을 이탈한 것으로 확인됐다.

    기업은행은 지난 16일 광주 염주체육관에서 열린 페퍼저축은행과의 경기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승리를 따내며 7연패 사슬을 끊는 데 성공했다.


    IBK기업은행 세터 조송화. [사진=한국배구연맹(KOVO)]

    하지만 승리의 기쁨도 잠시. 팀의 중심을 잡아줘야 할 주장 조송화가 경기를 마치고 팀을 떠난 것으로 취재 결과 드러났다.

    조송화는 앞서 지난 12일 KGC인삼공사전 이후 숙소를 무단 이탈해 물의를 빚은 바 있다. 구단의 설득 끝에 광주 원정에 참가했지만 경기를 마친 후 숙소로 복귀해 짐을 챙겨 다시 팀을 나간 것으로 밝혀졌다.

    주전 세터의 이탈로 기업은행은 난감한 상황을 마주하게 됐다. 우여곡절 끝에 시즌 첫 승을 거두며 반등의 발판을 마련했지만 주축 선수가 또다시 팀을 나가며 상승세에 찬물을 끼얹는 모양새가 됐다.

    프로 의식의 부재라는 지적도 따른다. 조송화는 선수단을 하나로 묶고 이끌어야 할 팀의 주장이다. 팀에 어떠한 문제가 생기면 이를 해결해야 할 중책을 맡고 있다. 하지만 조송화는 팀을 이탈하는 선택을 했다. 이탈 역시 한 번에 그치지 않았다.

    조송화는 프로 10년 차 세터다. 누가 다독여주길 기다려야하는 시기는 한참 지났다. 오히려 자신이 후배들을 독려해 팀이 흔들리지 않게 해야 할 위치다.

    기업은행은 연패 탈출에도 불구하고 조송화의 이탈로 또 다른 고민에 휩싸이게 됐다. 동료 선수들도 이같은 선택에 많은 실망감을 느낀 것으로 알려졌다.

    주장이 팀을 떠나면서 부주장이었던 리베로 신연경이 주장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기사제공 아이뉴스24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아이뉴스24 스포츠부에서 축구와 배구를 담당합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