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표 또 LG 사냥’ KT, 5회 빅이닝 앞세워 5-0 완승…3연전 기선제압 [잠실 리뷰]

게시판 스포츠 뉴스 ‘고영표 또 LG 사냥’ KT, 5회 빅이닝 앞세워 5-0 완승…3연전 기선제압 [잠실 리뷰]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38430
    adminadmin
    키 마스터


    [OSEN=잠실, 지형준 기자]5회말 KT 고영표가 역투하고 있다. 2022.04.19 /[email protected]

    [OSEN=잠실, 이후광 기자] KT 위즈가 모처럼 집중타를 앞세워 한 주를 시작을 승리로 장식했다.

    KT 위즈는 1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시즌 1차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KT는 주중 3연전 기선을 제압하며 시즌 4승(10패)째를 올렸다. 반면 3연승이 좌절된 LG는 10승 5패가 됐다.

    4회까지 이민호의 대체선발 김윤식(LG)과 고영표(KT)의 팽팽한 투수전이 전개됐다. LG는 고영표의 호투에 막히며 5회까지 단 1명도 2루를 밟지 못했고, KT는 1회 무사 1루, 3회와 4회 2사 1, 2루 찬스를 무산시켰다.

    승부처는 KT가 빅이닝을 이뤄낸 5회였다. 선두 심우준이 중전안타로 물꼬를 튼 뒤 김민혁이 1타점 2루타로 0의 균형을 깼다. 이어 황재균의 우전안타로 1, 3루가 이어졌고, 조용호 타석 때 1루와 2루 사이서 런다운에 걸린 황재균이 상대의 베이스커버 실수를 틈 타 2루에 도달했다. 그리고 박병호가 2타점 적시타로 격차를 벌렸다.


    [OSEN=잠실, 지형준 기자]5회초 무사 1루에서 KT 김민혁이 선제 1타점 좌중간 2루타를 날리고 기뻐하고 있다. 2022.04.19 /jpnews[email protected]

    KT는 멈추지 않았다. 헨리 라모스의 2루타로 찬스가 계속된 가운데 장성우가 1타점 적시타, 배정대가 1타점 번트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LG는 6회 유강남의 볼넷, 홍창기의 사구에 이은 박해민의 경기 첫 안타로 1사 만루를 맞이했지만 김현수가 2루수 야수선택, 채은성이 유격수 직선타에 그쳤다.

    KT 선발 고영표는 7이닝 1피안타 3사사구 5탈삼진 무실점 호투로 시즌 3경기 만에 첫 승(2패)을 올렸다. 이어 심재민-하준호가 뒤를 책임. 타선에서는 김민혁, 장성우, 심우준이 멀티히트로 공격을 이끌었다.

    반면 LG 선발 김윤식은 4⅓이닝 8피안타 1볼넷 4탈삼진 5실점(4자책) 난조로 패전투수가 됐다. 타선은 천적 고영표에 꽁꽁 묶이며 2안타-무득점 침묵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OSEN
    이후광 기자

    OSEN 스포츠1국 이후광 기자입니다. 스포츠계에 후광을 비추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