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쟁이…부끄럽다 슈어저 vs 지라디 설전, 2라운드…깊어지는 골과 불신[SC줌인]

게시판 스포츠 뉴스 거짓말쟁이…부끄럽다 슈어저 vs 지라디 설전, 2라운드…깊어지는 골과 불신[SC줌인]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14904
    adminadmin
    키 마스터


    필라델피아전 4회 불심검문에 결백을 주장하며 항의하고 있는 워싱턴 에이스 슈어저.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불신의 메이저리그. 워싱턴 에이스 슈어저에 대한 필라델피아 조 지라디 감독의 부정투구 단속 요청 파문이 일파만파로 번지고 있다.

    이번에는 워싱턴 리조 단장이 지라디 감독을 저격하고 나섰다.

    리조 단장은 24일 라디오 방송에 출연, “”지라디가 부끄럽고, 필리스가 부끄럽고, 야구가 부끄럽다”며 직격탄을 날렸다. 이어 “지라디는 거짓말쟁이다. 그를 잘 알고 사랑하지만 수년간 그는 그렇게 행동해 왔다”며 의도적인 투수 흔들기였음을 주장했다. “게임전략으로는 유효할 지 모르지만 투수에게는 큰 위협이 될 수 있음을 알았어야 했다”고 강도 높게 비난했다.

    리조 단장은 “이물질과는 전혀 상관이 없었다. 검사를 요청할 하등의 이유가 없었다”며 비 신사적인 요청이었음을 강조했다. 이어 “심판진은 그 요청을 받아들이지 말았어야 했다”고 비난했다.

    필라델피아 데이브 돔브로스키 사장은 지라디 감독 옹호에 나섰다. 그는 “지라디 감독은 그런 분이 아니다. 리조가 그렇게 이야기 하는 건 큰 결례”라며 “내가 아는 지라디 감독은 거짓말쟁이와는 가장 거리가 먼 성실한 개인이다. (검사 요구는) 어디까지나 그의 권리”라고 적극 변호했다.

    워싱턴의 에이스 슈어저는 지난 23일 필라델피아와의 원정경기 4회에 상대 벤치의 조 지라디 감독의 요청으로 이날 3번째 불심검문이 이뤄지자 폭발했다. “모두의 안테나가 높게 뻗어 있는 이런 상황에 이물질을 쓸 바보가 어디있느냐”며 벨트를 풀어 항의표시를 했다.

    5회를 마친 슈어저는 필라델피아 덕아웃을 계속 노려보며 퇴장했다. 상대 벤치를 향해 모자와 글러브를 들어올리며 결백하다는 제스처를 취했다. 필라델피아 덕아웃이 소란스러워졌다. 코칭스태프들이 고함을 질렀다. 격분한 지라디 감독이 거친 말과 함께 뛰쳐나왔고 결국 심판에 의해 퇴장당하고 말았다.

    증폭되는 불신. 부정투구를 둘러싼 메이저리그 불신이 갈수록 점입가경이다.
    정현석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

    기사 섹션 분류 가이드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