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주장 요시다, 반대에도 와준 한국, 손흥민 오면 전혀 다른 팀[한일전]

게시판 스포츠 뉴스 日 주장 요시다, 반대에도 와준 한국, 손흥민 오면 전혀 다른 팀[한일전]

  • This topic is empty.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3948
    adminadmin
    키 마스터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일본 주장 요시다 마야(33, 삼프도리아)가 한일전 승리에 여유를 드러냈다. 

    요시다는 25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닛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친선전에 중앙수비수로 풀타임을 소화, 3-0 완승에 기여했다. 이강인(발렌시아)을 전면에 내세운 파울루 벤투 감독의 제로톱 전술을 어려움 없이 막아내 실점 없이 경기를 마쳤다. 

    요시다는 경기 후 “경기 후 이렇게 안심하는 것은 오랜이라고 할 정도로 안심하고 있다”고 말해 한일전 완승에 대한 만족감을 숨기지 않았다. 

    이어 그는 “새로운 선수도 결과를 냈고 항상 있던 멤버도 안정된 경기력을 보여줬다. 앞으로 한국과 경기 같은 일진일퇴 경기가 나올 것이다. 아주 좋은 준비가 됐다”면서 한일전을 통해 월드컵 예선에 대비할 수 있었다고 고개를 끄덕였다. 

    하지만 요시다는 “여기서 결과를 낼 수 없다면 남자가 아니다라고 하는 부담이 다른 때 이상으로 있었다”면서도 “한국도 어려운 상황에서, 찬반양론이 있는 가운데 일본에 와줬다. 이 경기를 치른 것이 우선 좋았고 어떻게 체면을 살릴 수 있을까 했다”고 말해 한국의 일본 원정에 고마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그는 “그렇게 만만하지 않다. 한국도 의지가 있을 것이고 예선은 전혀 다른 양상이 될 것이다. 공격수 손흥민이 오면 전혀 다른 팀이 될 것”이라며 월드컵 최종 예선에서 만날 수 있는 한국에 대해 경계를 풀지 않았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