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5일 K리그 국내프로축구,성남 FC vs 제주유나이티드 분석픽

5월5일 K리그 국내프축구 경기 정보 공유하겠습니다!!

아시안커넥트-가입꽁머니 텔레그램 이벤트

아시안커넥트 주소 hn1000kr.com/

머니라인-파워볼 연승연패이벤트 1+1이벤트

머니라인 주소 chun487.com/

황룡카지노-한국인딜러다양한 이벤트

황룡카지노 주소 h1000gd.net

성남 FC (리그 12위 / 패승패패승)

굉장히 흐름이 좋지 못하다. 아산을 상대로 FA컵 승리를 거두기는 했으나, 1-0이라는 스코어에서 알 수 있듯 경기력에서 전혀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팬들의 김남일 감독에 대한 신임은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있는 상태다.수비를 단단히 하고 공격은 공격진의 개인 기량에 의존하는 비중이 높다. 따라서 뮬리치(FW / 최근 3경기 1골)가 막히면 뚜렷한 득점루트를 만들지 못한다. 1선에 많은 숫자를 두려고 시도는 하지만, 정작 패스 보급이 잘 이뤄지지 않는 편. 현재 성남은 공격 진영 패스가 4번쨰로 적은 팀이다. 적어도 제주가 단단함은 잘 보여주고 있는 상황. 상대 주력 공격수의 이탈은 변수이나 득점력에 큰 기대는 걸지 않는 것이 좋겠다.최근 리그 4경기에서 모두 실점을 기록했다. 수비적 성향이 강한 인천 전을 제외하면 모두 3실점 이상이었을 정도로 수비적인 붕괴가 두드러지는 상황. 수비 중심적 전술을 사용하고 있음에도 중원 사이의 간격 유지가 잘 되지 않고 있다. 전북전에서는 어이없는 실수가 후반에 연달아 나오면서 선수들의 정신력조차 의문이 드는 상황이다. 압도적인 최다 실점 팀의 수비력을 높게 평가하기는 어렵다.

성남 FC 결장자 : 없음 

제주유나이티드 (리그 5위 / 승무패무승)

FA컵에서 안양을 이기기는 했으나, 아직 리그에서의 부진한 흐름은 지속되고 있다. 울산과 전북을 위협할 다크호스로 꼽히기에는 아직 경기력 기복을 잡지 못한 상태. 일단 남기일 감독은 휴식기 이후 대 반격을 예고한 상태다.남기일 감독은 ‘우리의 위치를 받아들여야 한다’며 득점력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현재 제주는 성남과 수원 다음으로 적은 득점(8골)을 기록하고 있다. 선수들의 컨디션이 제대로 올라오지 못하며 다양한 득점루트를 만들지 못했다는 것이 남기일 감독의 진단. 지난 시즌 득점왕 주민규(FW / 최근 4경기 2골 2도움)도 기복이 제법 심해진 모습이고, 구자철(AM)도 부상으로 이탈이 예정되어 있는 상황이다. 피니셔 성향이 강해 적절한 지원이 있어야 파괴력이 극대화되는 주민규의 성향을 고려하면 큰 악재. 제르소(LW / 9경기 1도움)가 아직 리그에서 공격 포인트가 하나 밖에 없어 공격적으로 100%의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다만 수비력에서는 나름 괜찮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남기일 감독의 특성상 강력한 중원과 수비진을 구축하는 것을 선호하기 때문. 중앙 미드필더인 김봉수(CM)를 센터백으로 내려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주었고, 남기일 감독도 ‘전술 이해도가 뛰어나다’며 만족스러워 하는 상태. 다만 김오규(DF)가 빠지자 인천에게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는 것이 변수. 김오규는 이번 경기까지 징계로 출전하지 못한다. 김봉수가 전문 수비수는 아니기 때문에 수비진의 리더 역할을 해줄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제주유나이티드 결장자 : 김오규(DF / A급), 구자철(MF / A급), 김경재(CB / C급), 김주원(DF / C급), 이정문(FW / C급) 

제주의 승리 가능성이 높다. 제주의 득점력은 현재로서는 아쉽지만 성남의 수비력은 최악. 휴식기 반격을 천명한 제주의 첫 상대로는 가장 좋은 상황이다. 반면 성남은 득점 루트가 굉장히 단조롭다. 제주의 단단함에 흠집을 내기조차 어려운 상황이다. 언더(2.5)와 홈 패를 예측해볼 수 있는 일정이다.

[승/무/패] 제주유나이티드 승

[핸디캡 / +1.0] 무승부

[언더오버 / 2.5] 언더

스분전
Author: 스분전